광주광역시 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 이용섭 시장)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피해 및

충격을 받은 지역기업 및 근로자간의 상생분위기 조성과 고용안정 릴레이 캠페인 추진을 위한

2차 운영협의회를 26일 개최했다.

 

운영협의회는 광주광역시 노사민정협의회 산하 협의체로, 노사민정 각 유관기관과의 협조체계 구축과

지역특성에 맞는 의제를 발굴하여 노사협력, 일자리 창출지원, 노사파트너십 구축 등 구체적인 성과도출을

위한 협의체이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노사협력 분위기를 조성해 근로자의 고용안정을 유도하고 노사민정 차원에서 피해를 받은

지역기업 및 근로자 지원방안 모색과 오는 28일 노동절 행사시 추진하는 노사민정 사회적 책임실천 선언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협의회에 참석한 위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의 중소기업이 경영한계상황에 직면에 있고,
근로자 또한 무급휴직 등으로 생계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노사민정 차원에서 빠른 지원대책을

제시해야 된다.”고 말했다.